'로봇 카페' 라운지엑스 에버랜드점 오픈

서비스 로봇 스타트업 라운지랩은 에버랜드에 로봇 협업 카페 '라운지엑스'를 오픈한다고 7일 밝혔다.

에버랜드점에는 단일 매장 최다인 6대의 협동 로봇(핸드드립 로봇 1대·바리스타 로봇 2대·아이스크림 로봇 3대)이 설치됐다.

특히 아이스크림 로봇에는 퍼레이드 등 특정 시간대에 동시에 춤출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해 볼 거리를 제공한다.

이달 중에는 새로 개발된 초콜릿 바리스 로봇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 로봇은 인공지능(AI) 비전 기술을 적용한 얼굴인식 기능을 통해 고객을 인지하고 인사를 건네거나 초콜릿을 선물로 주는 등 고객에게 로봇과 교감하는 듯한 경험을 제공한다.
황성재 대표는 “로봇이 에버랜드 방문객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새로 오픈한 라운지엑스 에버랜드점 전경.(라운지랩 제공)
새로 오픈한 라운지엑스 에버랜드점 전경.(라운지랩 제공)

조재학기자 2j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