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베니트, 미래성장 컨트롤타워 '신사업추진실' 신설

코오롱베니트, 미래성장 컨트롤타워 '신사업추진실' 신설

코오롱그룹 IT서비스 전문기업 코오롱베니트가 미래성장 컨트롤타워 '신사업추진실'을 신설했다.

최고경영자(CEO) 직속 신사업추진실은 △미래성장 전략 수립 △투자 및 인수합병(M&A) △신사업 발굴 및 추진 △사내벤처 및 스타트업 육성 등을 담당, 코오롱베니트 미래 성장을 이끌 예정이다.

지난해까지 기술전략실을 이끌었던 한현 상무가 신사업 발굴과 검토, 사내벤처 프로그램 운영 등 역할을 확대해 전사 신사업 추진을 맡는다.

코오롱베니트는 신사업추진실을 중심으로 전사 역량을 미래성장에 집중한다. 메타버스, 디지털 트윈 분야 역량 확보를 위해 관련 기술과 서비스 확보에 나서는 한편 국내외 기업과 전략적 제휴, 투자 등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기존 사업의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담 조직도 가동한다. IT인프라 총판 사업을 담당하는 IT유통 사업부문에는 신규 유통 아이템 발굴을 담당할 'ITD사업개발실'을 편재했다. IT서비스 사업부문에 신설한 '솔루션개발실'은 사물인터넷(IoT), 스마트 팩토리, HR 등 솔루션 개발에 집중한다.

매년 개최하는 사내벤처 프로그램을 통해 자체 스타트업도 육성한다. 지난해 7월 프롭테크 스타트업 '리얼리랩'을 분사한 데 이어, 데이터 기반 맞춤형 건강관리 분야 스타트업을 인큐베이팅하고 있다.

이진용 코오롱베니트 대표는 “안정적 사업 운영과 다양한 기술 확보를 바탕으로 새로운 도약의 기반을 다져왔다”며 “신사업추진실 신설을 시작으로 적극적인 투자와 혁신을 통해 코오롱베니트 미래성장을 본격화하겠다”고 말했다.

안호천기자 hcan@etnews.com

코오롱베니트, 미래성장 컨트롤타워 '신사업추진실' 신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