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안식처 찾은 BTS 향한 소리없는 응원아우성' BTS PTD ON STAGE SEOUL

10년만의 무함성공연이라는 초유의 상황에도 방탄소년단과 아미들은 서로의 안식처가 돼줬다.

최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는 방탄소년단 콘서트 'BTS PTD ON STAGE-SEOUL'이 열렸다.

라이브스트리밍(10, 13일)과 라이브뷰잉(12일)으로도 생중계된 'BTS PTD ON STAGE-SEOUL'은 2년 반만의 방탄소년단 국내 대면공연이자 하이브리드 공연이라는 특수성과 함께, 어떠한 장벽에도 음악공감으로 서로를 위로해주는 방탄소년단과 아미들의 마음을 재확인한 시간이 됐다.

사진=하이브 제공
<사진=하이브 제공>

공연장의 밴드사운드 만큼 뚜렷한 아미들의 칼박자 클래퍼를 배경으로 더욱 신나게 무대를 펼치는 방탄소년단의 모습은 이러한 공연의 핵심을 제대로 보여주는 바였다.

RM은 "제한된 상태에서 하는 무대라 속상하지만 겸허한 마음으로 준비했다.나중에 돌아보면 더 즐겁게 이야기할 수 있게 역사적인 공연으로 기억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글 : 박동선 기자, 편집 : 최순호 기자.
△영상제공 : 하이브(HYBE)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