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청년기업가재단, 'K-창업멘토링 19기' 출범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은 16일 경기도 성남시 경기스타트업캠퍼스에서 '2022년 K-Global 창업멘토링 19기 전담 멘티·멘토 결연·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정보통신기술(ICT), 4차산업혁명 관련 소프트웨어(SW)·블록체인·빅데이터·인공지능·미래차·신재생에너지 등의 기술이 포함된 예비창업자, 초기창업기업과 성장단계기업 216개사를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열렸다.

전담멘티는 전문기술분야에 맞는 멘토와 연결된다. 창업 성숙도 측정 결과와 멘토링 수행계획서를 토대로 CEO 멘토에게 5개월간 멘토링을 지원받는다. 또 전담멘토와 월 2회 이상 멘토링을 통해 기술·경영 애로사항에 대한 해결방안을 자문받는다. 인사·노무와 계약관리와 같은 법률 분야와 4차산업혁명 기술 분야도 ICT 법률 멘토단과 전문기술 멘토단으로부터 멘토링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전담 멘티는 △고객 개발과 비즈니스 모델(BM) 수립 △혁신성장을 위한 스케일업 △디지털마케팅 △투자아카데미 등 성장단계별 실습형 창업교육 등도 제공받는다.

해외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우수멘티는 글로벌멘토링솔루션 교육과 글로벌멘토링을 통해 현지시장 검증과 해외판로 개척 기회를 모색할 수 있다.

김영수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사무총장은 “창업가들의 저변이 되는 기업가정신을 확산하는 기관으로서 스타트업의 성공 창업에 뒷받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6일 경기도 성남시 경기스타트업캠퍼스에서 열린 K-Global창업멘토링 지원사업 19기 전담 멘티·멘토 결연 및 출범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제공)
<16일 경기도 성남시 경기스타트업캠퍼스에서 열린 K-Global창업멘토링 지원사업 19기 전담 멘티·멘토 결연 및 출범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제공)>

조재학기자 2j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