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브, 내달 美서 레이블 합동오디션 개최…'빅히트뮤직 등 韓 5개+일본+미국' 참여

하이브(HYBE)가 산하 7개 레이블이 함께 하는 대규모 오디션과 함께, 지속적인 글로벌 영향력을 제고하는데 노력한다.

21일 하이브 측은 공식 SNS를 통해 내달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하이브 멀티 레이블 오디션’을 개최한다고 공식발표했다.

‘하이브 멀티 레이블 오디션’은 빅히트 뮤직과 빌리프랩, 쏘스뮤직,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KOZ 엔터테인먼트 등 한국 레이블 5곳과 하이브 레이블즈 재팬, 하이브 아메리카 등 하이브 레이블즈 7곳 전체가 참여하는 최초, 최대규모의 오디션이다.

사진=하이브(HYBE) 제공
<사진=하이브(HYBE) 제공>

이번 오디션은 멀티레이블 체계를 토대로 한·미·일 등 글로벌 음악시장을 아우르는 하이브가 꾸준한 영향력 확보를 감안해 전개하는 데 의미가 있다. 또한 그래미 시상식과 방탄소년단의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S VEGAS’ 콘서트 등 해당 오디션과 함께 열릴 이벤트와 함께 글로벌 음악축제의 힘을 더하는 행사라는 점에서도 의미가 있다.

현지시간 기준 내달 8~9일과 같은 달 15~16일 등 4회차 구성으로 열릴 이번 오디션은 성별에 관계없이 만 11세부터 19세까지 차세대 글로벌 아티스트를 꿈꾸는 이들은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모집 분야는 보컬, 랩, 댄스 등 총 3개이며, 희망자는 하이브 레이블즈 오디션 공식 인스타그램과 하이브 레이블즈 유튜브 채널에 안내된 링크를 통해 상세 정보를 확인한 후 내달 4일까지 지원하면 된다.

오디션 발탁 인재들에게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투모로우바이투게더, ENHYPEN(엔하이픈), 세븐틴, 프로미스나인, 지코 등의 아티스트와 이타카 홀딩스 산하 SB Projects가 저스틴 비버와 아리아나 그란데, 제이 발빈 등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해온 하이브 레이블즈 전문가들과 함께 글로벌 아티스트로서의 성장기회를 얻게 된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