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신문 '배터리데이'...현대차·삼성·SK·LG·포스코 총출동

English Translation

'배터리 데이 2022' 27일 개최
국내 배터리 대표기업 대거 참여
전기차 충전시장 선점 전략 소개
공정·조립장비 트렌드 논의하고
차세대 소재 기술 로드맵도 발표

'제2의 반도체'이자 차세대 성장동력으로 급부상한 'K배터리' 산업 미래 기술과 시장을 조망하는 콘퍼런스가 열린다. 전자신문은 오는 27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배터리 데이(BATTERY DAY) 2022'를 개최한다.

전자신문 '배터리데이'...현대차·삼성·SK·LG·포스코 총출동

글로벌 배터리 업계는 급속히 확산하는 전기차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한국과 일본·중국 간 기술 경쟁으로 뜨겁게 달궈지고 있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되는 배터리 데이는 국내 대표 글로벌 완성차 기업 현대차(연구개발본부)를 비롯해 삼성SDI·SK온·LG화학·포스코홀딩스(기술연구원) 등 국내 배터리 산업을 대표하는 기업의 미래기술 전략을 만나볼 수 있다.

여기에 K배터리 생태계를 견인하고 있는 피엔티·이엔플러스·하나기술·동화일렉트로라이트 등 배터리 공정 장비·소재산업의 최신 기술 트렌드가 소개될 예정이다.

행사에서 현대차는 글로벌 전기차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아이오닉5'와 기아 'EV6'의 E-GMP의 배터리 기술을 중심으로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배터리 개발 전략을 소개한다.

국내 대표 배터리 완제품 기업인 SK온과 삼성SDI는 각각 '전기차 급속충전 성능 선도를 위한 SK온의 배터리 기술' '삼성SDI 전기차 배터리 미래, LIB 한계 극복 소재 기술'을 주제로 미래 전략을 공개할 예정이다.

전자신문 '배터리데이'...현대차·삼성·SK·LG·포스코 총출동

이번 배터리 데이에는 각종 미래형 배터리 소재 기술도 만나볼 수 있다. LG화학은 전기차 배터리의 핵심인 양극재 기술 비전을 발표하고 포스코는 코발트 프리(Co-free)와 전고체전지용 양극재, 탄화규소(SiC) 음극재, 리튬(Li)메탈 음극재 등 미래 소재 기술 로드맵을 발표한다. 동화일렉트로라이트는 배터리 전해액, 첨가제 방향과 차세대 전해액 기술을 공개할 예정이다.

행사 후반에는 K배터리를 견인하는 국내 대표 공정 장비 업체 시장 전략과 미래기술도 소개된다.

피엔티는 전극 공정 장비 기술 트렌드를, 하나기술은 조립 장비 기술 방향과 차세대 장비 기술을 공개하고 이엔플러스는 전기차 도전재 기술 동향을 공유할 예정이다.

올해 '배터리 데이 2022' 행사는 배터리셀, 소재, 장비 3개 세션으로 구성됐다.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을 철저히 지키는 가운데 오프라인과 온라인 생방송으로 동시에 진행된다.



박태준기자 gaius@etnews.com

전자신문 '배터리데이'...현대차·삼성·SK·LG·포스코 총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