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트로닉스, C-ITS 통신기술 실증시험 환경 구축 사업 수주

아이트로닉스가 한국도로공사가 진행하는 '차세대 지능형 교통시스템(C-ITS) 통신기술 실증시험 환경구축 사업'에서 6억 3000만원을 수주했다고 27일 밝혔다.

아이트로닉스, C-ITS 통신기술 실증시험 환경 구축 사업 수주

이번 사업은 C-ITS의 양대 통신기술 방식인 차량 이동 환경에서의 무선 액세스 기술(WAVE)와 이동통신망을 이용한 차량용 통신 기술(LTE-V2X)의 객관적인 성능을 확인할 수 있도록 제반 시스템과 설치 환경 등을 구축하기 위해 진행된다.

9월 말까지 여주시험도로, 서울대 자율주행시험장, 고령터널의 3개 시험도로, 세종시 실도로에서 테스트가 진행된다.

아이트로닉스는 이번 사업에서 두 통신 방식간 비교실증을 위한 시험 인프라 구축 장비를 세팅하는 업무를 맡는다.

노변기지국과 차량용 단말기 제조, 설치를 지원하고 GPS 수신시스템도 설치하는 등 전반적인 인프라 시설 개선을 담당한다.

아이트로닉스 관계자는 “자사가 보유한 미래형 교통체계 관련 솔루션을 활용해 2027년까지 우리나라가 완전자율주행에 근접한 자율주행 상용화 목표를 달성하는데 적극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