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리서치 "올해 OLED 발광재료 19억달러...6.6% 성장"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발광재료 기업별 구매 비중올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발광 재료 시장이 작년 대비 6.6% 성장, 19억달러를 기록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유비리서치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22 OLED 발광재료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9일 밝혔다. 국가별로 한국 패널 업체 재료 구매 비율이 전체 시장의 70%를 차지할 것으로 조사됐다. 중국은 30% 수준이다. 삼성디스플레이가 구매 비중 42.9%를 차지, 1위에 올랐다. LG디스플레이가 27.4%, BOE가 14.4%로 뒤를 이었다.

유비리서치 "올해 OLED 발광재료 19억달러...6.6% 성장"

유비리서치는 소형 OLED에 사용되는 RGB OLED용 발광재료가 전체 시장의 79.6%를 차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LG디스플레이 WRGB OLED용 발광재료는 17.4%로 예상된다. 삼성디스플레이가 양산 중인 QD디스플레이용 OLED 발광재료는 전체 재료 시장에서 3%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했다.

유비리서치 2022 OLED 발광재료 보고서는 OLED 발광재료 시장 전망(~2026년)뿐만 아니라 발광재료 업체별 실적분석(2019~2021년)과 패널 구조별 서플라인 체인, 발광재료별 시장 점유율 분석 등을 담았다.

권동준기자 dj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