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 투어밴이 뜬다! 캘러웨이 투어전용 뉴 투어벤 론칭

국내 최초 KPGA & KLPGA 양대 투어 전용 투어밴 탄생
현존하는 국내 투어밴 중 최대 면적 자랑

캘러웨이 뉴 투어밴
<캘러웨이 뉴 투어밴>

캘러웨이골프 코리아가 국내 골프브랜드 최초로 KPGA, KLPGA 투어 전용 뉴 투어밴을 선보인다. 캘러웨이골프는 10일 올해 국내 골프 브랜드 최초로 KPGA & KLPGA 양대 투어전용 투어밴을 운영해 소속 선수들의 투어 지원 서비스를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뉴 투어밴의 가장 큰 특징은 스마트화를 꼽을 수 있다. 스마트 스크린이 탑재돼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피팅이 가능해졌다. 한편 4대의 사운드그라프 모니터 설치로 실시간 SNS 활동을 공유하는 등 MZ 세대 선수들과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도 가능할 전망이다.

캘러웨이 투어밴은 운영실과 작업실로 구성됐다. 운영실은 선수들과 피팅 상담 및 계약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볼, 장갑을 비롯한 모든 용품을 지급하는 공간이다. 사운드그라프 모니터를 비롯한 다양한 미디어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선수들의 사랑방으로도 인기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작업실에서는 KPGA & KLPGA 통합 100여 명에 이르는 계약선수들의 드라이버부터 퍼터까지 모든 클럽의 피팅과 제작이 이뤄진다. 또한 캐비닛 손잡이에는 캘러웨이 브랜드 컬러를 머금은 LED 등이 부착돼 서랍을 열 때마다 조명 효과를 더해준다.

캘러웨이골프 코리아 관계자는 “업그레이드 된 투어밴은 단순히 클럽 분석과 피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간이 아니라 선수들에게 심리적 편안함을 선사하는 휴식공간의 역할까지 한다”며 “올 한해도 KPGA & KLPGA 양대 투어에서 팀 캘러웨이 선수들이 최상의 플레이를 선보일 수 있도록 투어밴을 통해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정원일기자 umph112@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