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클로이 의료 서비스 척척...진료 안내하고 의료 물품 배송도

LG전자가 LG 클로이 로봇을 의료기관에 잇따라 공급하며 의료 서비스 분야 로봇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 직원이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활용해 건강검진 안내를 받는 모습을 시연하고 있다. [자료:LG전자]
<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 직원이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활용해 건강검진 안내를 받는 모습을 시연하고 있다. [자료:LG전자]>

LG전자는 서울 여의도 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에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공급했다고 22일 밝혔다. LG전자는 통합 관제 시스템을 통해 원격으로 로봇 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하며 사용 이력, 운행 스케줄 등을 관리한다.

서울 강동성심병원과 양산부산대학교병원 등에서는 'LG 클로이 서브봇'을, 용인 소재 병원에는 'LG 클로이 UV-C'봇을 각각 공급하며 비대면 의료 서비스에 최적화된 로봇 솔루션을 지속 확대 보급하고 있다.

최근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내 코로나19 소아 확진 환자를 위한 '서울형 소아전용외래센터'에 LG 클로이 가이드봇과 서브봇을 지원하며 의료진을 도와 어린이 환자들을 위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국내 감염병 전문병동에서 LG 클로이 로봇을 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지난 2020년에는 서울대학교병원 대한외래에 LG 클로이 서브봇 공급을 시작으로 이원의료재단, 국립암센터, 다수의 개인병원 등 여러 의료기관에 LG 클로이 로봇을 공급했다.

LG전자는 환자와 방문객을 위한 시설 위치 안내, 의료 물품 배송 등 의료진 보조, 비대면 방역을 통한 위생 관리 등 차세대 로봇 의료 서비스의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LG전자는 일상생활에서 고객과 교감하며 편의를 제공하는 동반자로서의 로봇에 초점을 맞춰 호텔, 병원, 레지던스, 식당 등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된 맞춤형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 직원이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활용해 건강검진 안내를 받는 모습을 시연하고 있다. [자료:LG전자]
<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 직원이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활용해 건강검진 안내를 받는 모습을 시연하고 있다. [자료:LG전자]>

노규찬 LG전자 로봇사업담당 상무는 “내재화된 핵심 로봇 기술 역량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LG만의 차별화된 로봇 서비스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일상에 도움이 되는 로봇 경험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함봉균기자 hbkon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