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블로 이모탈' 내달 출시...예약자 3500만명 돌파

전동진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사장이 26일 서울 역삼동 조선 팰리스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신작 모바일 게임 디아블로 이모탈을 소개하고 있다.
<전동진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사장이 26일 서울 역삼동 조선 팰리스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신작 모바일 게임 디아블로 이모탈을 소개하고 있다.>

블리자드가 첫 모바일 게임 '디아블로 이모탈'을 6월 3일 출시한다. 2018년 '블리즈컨'에서 개발 계획을 발표한 지 3년여 만이다. 세계 전역에서 사전 예약 고객이 3500만명을 돌파하는 등 관심이 뜨겁다.

블리자드는 26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조선 팰리스에서 간담회를 열고 '디아블로 이모탈' 출시를 공식화했다. 디아블로 이모탈은 초기부터 '모바일 퍼스트'로 기획, 게임 내 다양한 소셜 기능으로 상호 작용이 가능하도록 개발했다. 격렬한 액션, 무한 혼돈 등 액션 롤플레잉 게임(ARPG) '디아블로' 특징에 언제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는 대규모 다중접속 온라인(MMO) 방식으로 'AAA급' 모바일 게임을 구현했다.

모든 플레이어와 상호 작용할 수 있는 거대한 공유 세계를 지향한다. 최대 8명으로 구성되는 전투 부대에 참여해 게임을 즐길 수 있고 클랜은 최대 150명까지 구성할 수 있다. 수 차례 베타 테스트와 이용자 피드백을 받아 반영을 거듭했다.

디아블로 이모탈은 배틀넷을 통해 PC 게임을 지원하며 게임 정식 출시 이후 추가 업데이트를 통해 '직업 변경 기능'을 제공한다. 스마트폰뿐만 아니라 대화면에서도 게임을 즐기고 다양한 캐릭터로 게임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이용 경험을 확대하기 위한 포석이다.

'디아블로 이모탈' 내달 출시...예약자 3500만명 돌파

PC버전은 모바일과 같은 날 오픈 베타로 출시한다. 일부 사용자환경(UI)과 콘트롤 요소에 차이는 있지만 게임 자체는 모바일과 같다. 게임 출시와 동시에 모바일과 PC 간 크로스 플레이, 진척도 공유 기능 등으로 언제 어디서나 대화면과 스마트폰을 통해 다른 유저와 디아블로 이모탈을 이용할 수 있다. 프리미엄 PC방 혜택도 제공한다.

블리자드는 원스토어를 통해 20% 아이템 할인쿠폰과 다운로드 보상 등 전용혜택을 부여한다. 네이버에 '디아블로 이모탈 게임 라운지'를 열고 다양한 정보 전달과 이벤트를 진행한다. 네이버에서 예약 시 게임에서 사용 가능한 희귀문장 5개도 준다. 전동진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대표는 “디아블로 이모탈은 탄탄한 게임성과 지식재산(IP) 파워에 플레이어 경험, 혜택, 커뮤니티 소통을 강화해 완전히 새로운 게임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