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콩강서 잡힌 세계 최대 '괴물 가오리'...길이 4m·무게 300㎏

캄보디아 메콩강 유역에서 잡힌 초대형 노랑가오리. Wonders of the Mekong 유튜브 캡처
<캄보디아 메콩강 유역에서 잡힌 초대형 노랑가오리. Wonders of the Mekong 유튜브 캡처>

캄보디아 메콩강에서 길이 4m, 무게 300㎏에 이르는 초대형 민물 가오리가 잡혀 화제다.

21일(현지시간)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주 캄보디아 북부 스퉁 트렝주의 메콩강에서 한 어부가 노랑가오리를 낚아 올렸다.

외신에 따르면 이날 포획된 암컷 가오리는 세계 최대 담수어(민물고기) 기록을 갈아치웠다. 이전 기록은 2005년 태국 메콩강에서 잡힌 293㎏ 짜리 초대형 메기가 갖고 있었다.

연구팀 '메콩강의 경이'를 이끄는 어류학자 제브 호건은 “지난 20년 동안 6개 대륙의 강과 호수에서 대형 어류에 대한 연구를 해왔지만 이렇게 큰 민물고기는 처음”이라며 “이 가오리는 지금까지 우리가 접한 가장 큰 개체이며 기록상으로도 그렇다”고 전했다.

방생되는 초대형 노랑가오리. Wonders of the Mekong 유튜브 캡처
<방생되는 초대형 노랑가오리. Wonders of the Mekong 유튜브 캡처>

연구팀은 노랑가오리의 행동 방식을 연구하기 위해 태그를 부착한 후 다시 메콩강에 방생했다.

메콩강은 중국에서 시작돼 남쪽으로 태국, 라오스, 미얀마, 캄보디아, 베트남을 거쳐 흐르며 인근에 거주하는 6000만명이 어업 등을 통해 생계를 유지하고 있다.

메콩강에는 1000여종의 어류가 서식하고 있으며 노랑가오리 외에도 대형 메기 등의 민물고기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최근에는 플라스틱 폐기물과 댐 건설 때문에 어류 생태계가 위기에 처해있다고 통신은 전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양민하 기자 (mh.y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