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무벡스, PTC코리아와 스마트솔루션 MOU 체결

현대무벡스가 글로벌 IT기업 PTC코리아와 제조·물류 스마트솔루션 협력 업무협약(MOU)를 23일 체결했다. 양사는 예지보전과 산업안전관리 솔루션 고도화에 힘을 모은다.

현대무벡스, PTC코리아 스마트솔루션 개발·구축 MOU 체결
<현대무벡스, PTC코리아 스마트솔루션 개발·구축 MOU 체결>

MOU를 통해 현대무벡스가 보유한 예지보전 솔루션과 PTC의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 제품 수명주기관리(PLM) 기술을 융합한다. 모바일 화면 하나로 현장의 기계·설비를 실시간 파악할 수 있는 디지털트윈 환경을 구축한다.

PTC의 증강현실(AR) 플랫폼을 기반으로 신개념 산업안전관리 솔루션도 공동 개발한다. 중대재해를 예방하고 작업효율과 숙련도를 향상하기 위해서다. 양사는 기술을 집약한 시험운영공간(데모센터)도 향후 추진한다.

현대무벡스는 스마트물류 설비와 시스템통합(SI) 역량을 바탕으로 첨단 스마트솔루션 개발에 나서고 있다. 현대무벡스는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22년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 서비스사업자로 선정됐다. 연말까지 클라우드 기반 예지보전 솔루션을 고도화한다.

현대무벡스는 “스마트솔루션은 스마트물류·제조 자동화 사업을 견인할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며 “현대무벡스 사업 네트워크와 PTC 스마트 혁신 기술을 결합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송윤섭기자 sy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