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뒤태까지 단장하고 나왔다...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 출시

LG전자가 뒤태까지 예쁘게 단장한 라이프스타일 TV 신제품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가 배치된 이미지. [자료:LG전자]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가 배치된 이미지. [자료:LG전자]>

신제품은 집 안 어떤 공간에 두고 어느 각도에서 바라보더라도 마치 인테리어 가구처럼 아름답게 보이는 공간 디자인 TV다. 지난달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디자인위크 특별 전시에서 처음 공개됐다.

제품 이름 포제는 '자세'라는 뜻을 가진 영단어 포즈의 프랑스어 표기다. 42·48·55형 등 총 세 가지 크기로 출시된다. 55형 제품은 기본 컬러인 베이지 색상 외에 그린 색상을 선택할 수도 있다.

신제품을 옆에서 바라보면 패널과 본체가 U자를 그리는 곡선 디자인이 보인다. 외관에는 패브릭을 적용했고 본체를 지지하는 스탠드는 안쪽에 전원선 등을 넣어 숨길 수 있도록 설계됐다.

벽이나 구석에 놓고 사용하던 기존 TV와는 달리 거실 가운데에 설치해 공간을 구분하는 파티션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TV 뒤쪽 히든 스페이스에 전용 액세서리를 결합하면 셋톱박스, 멀티탭 등을 넣어 보관하는 것도 가능하다.

대기모드를 활용하면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에도 고객이 원하는 사진, 영상 등을 띄워놓거나 시계나 음악 플레이어로 활용할 수 있다. 올레드 갤러리 서비스를 이용하면 다양한 예술 작품을 감상할 수도 있다.

LG전자는 27일부터 LG베스트샵 주요 매장을 포함한 프리미엄 가전 매장에서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를 판매한다. 온라인브랜드샵, 오늘의집, 29CM에서도 판매한다.

김선형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상무는 “신제품은 공간의 조화를 중요하게 여기고 나만의 인테리어를 꾸미는 것에 즐거움을 느끼는 프리미엄 고객들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함봉균기자 hbkon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