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빌리티시스템즈, 국방통합데이터센터 수주···490억원 규모

어빌리티시스템즈, 국방통합데이터센터 수주···490억원 규모

어빌리티시스템즈(대표 신재일)는 국방통합데이터센터(이하 DIDC)가 추진하는 '차세대 지능형 소프트웨어정의데이터센터(SDDC) 기반 국방통합데이터센터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총 사업금액 1660억원 중 회사가 수주한 금액은 490억원 규모다.

회사는 KT와 컨소시엄을 꾸려 사업에 참여한다. 30% 지분율로 프로젝트에 참여한다. 사업을 통해 관련 노후 정보시스템을 지능형 SDDC 기반 클라우드 환경으로 새롭게 꾸릴 예정이다. 이를 통해 지능형 통합 운영관리시스템 구축, 운영 관리 환경 최적화와 정보시스템 안정성을 보장할 계획이다.

사업 과제표
<사업 과제표>

어빌리티시스템즈 관계자는 “이번 사업 수주를 통해 그간 DIDC의 다양한 사업에 참여하며 축적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인정받았다”며 “KT와 협력해 성공적인 프로젝트 마무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DDC는 서버(SDC), 네트워크(SDN), 스토리지(SDS) 등 정보기술(IT) 인프라 자원을 가상화해서 소프트웨어(SW)로 통제하는 가상화 기반 데이터센터다. 자동화를 통해 지능형 데이터센터로 쓰인다.

임중권기자 lim918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