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머티리얼즈, 업계 최초 초고강도 일렉포일 개발

English Translation

일진머티리얼즈가 업계 최초로 90kgf/㎟ 인장강도와 고연신율 특성을 가진 'ISS-T9' 일렉포일(동박)을 개발했다.

일렉포일은 황산구리용액을 전기 분해해 만드는 두께 10마이크로미터(㎛) 이하 얇은 구리 박(箔)이다. 전기자동차, 에너지저장장치(ESS) 등 대형 이차전지 음극집전체에 쓰이는 필수 핵심 소재다.

일진머티리얼즈, 업계 최초 초고강도 일렉포일 개발

일진머티리얼즈는 13년간 연구개발(R&D) 끝에 전기자동차 주행거리, 출력,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차세대 이차전지용 소재 'ISS-T9' 개발했다. 'ISS-T9'은 기존에 출시된 'I2S' 고연신율은 유지하면서 일반 일렉포일 인장강도의 세 배 수준을 확보한 세계 유일 제품이다. 일진머티리얼즈는 이차전지용 일렉포일 생산능력(캐파) 기준 글로벌 1위 기업이다.

일진머티리얼즈는 방청기술(일렉포일의 산화를 방지하는 기술)을 개선하면서 제품 보증기간을 5개월에서 1년으로 확대했다. 경쟁사의 제품 보증기간인 3개월에서 5개월 수준보다 두 배 이상 긴 기간이다.

일진머티리얼즈는 이번 개발한 신제품으로 매출 확대는 물론 큰 폭으로 수익성을 개선할 것으로 기대했다.

양점식 일진머티리얼즈 대표는 “ISS-T9은 대용량, 고출력 배터리 제조 시 발생하는 공정 불량을 개선할 수 있고, 실리콘 함량을 늘릴 수 있는 배터리 개발에 꼭 필요한 소재”라면서 “이번 제품 개발은 이차전지용 소재 분야의 국가 경쟁력을 높이고 미래 소재 시장을 선점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라고 말했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