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헬스케어, 솔티드와 바른 자세 코칭 서비스 MOU

23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소재 KB헬스케어 본사에서 최낙천 KB헬스케어 대표(오른쪽)와 조형진 솔티드 대표가 바른 자세 코칭 서비스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23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소재 KB헬스케어 본사에서 최낙천 KB헬스케어 대표(오른쪽)와 조형진 솔티드 대표가 바른 자세 코칭 서비스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KB손해보험이 자회사 KB헬스케어는 23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본사에서 솔티드와 바른 자세 코칭 서비스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KB헬스케어와 솔티드는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오케어(O'CARE) 내 활동 자세밸런스 진단 서비스를 공동 기획 및 개발한다. KB헬스케어와 스마트 인솔(깔창) 데이터를 연동해 수집된 통합 데이터를 기반으로 이용자의 활동 자세 데이터 평가 시스템을 재정립하고, 더 정교화된 자세 교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솔티드는 인공지능(AI) 기반 압력센서가 내장된 스마트 인솔을 통해 사용자의 족저압을 실시간으로 측정하고, 신체 균형과 무게중심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하는 '솔티드 솔루션 알고리즘'을 보유하고 있다. 자체 개발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골프, 피트니스, 재활 등 각 분야에 전문화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최낙천 KB헬스케어 대표는 “솔티드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두 회사가 보유한 데이터 결합을 통한 새로운 인사이트 도출과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며 “차별성 있는 바른 자세 코칭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영기자 my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