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계천에 자율주행버스가 달린다

청계천에 자율주행버스가 달린다

3개월 동안의 시범 운행을 마친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운행 선포식'이 24일 서울 중구 청계광장에서 열렸다. 25일 2대를 시작으로 다음 달 2일부터는 1대를 추가, 총 3대가 20분 간격으로 청계광장을 출발해서 세운상가를 거쳐 다시 청계광장으로 돌아오는 3.4㎞ 구간을 운행한다. 정류소는 청계광장 남측(흥인지문 방향), 세운상가 앞(청계광장 방향) 두 곳이 운영된다.

청계천에 자율주행버스가 달린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송창현 현대차 사장 겸 포티투닷 대표가 축사를 하고 있다.
<송창현 현대차 사장 겸 포티투닷 대표가 축사를 하고 있다.>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청계천 인근에서 주행하고 있다.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청계천 인근에서 주행하고 있다.>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청계천 인근에서 주행하고 있다.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청계천 인근에서 주행하고 있다.>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청계천 인근에서 주행하고 있다.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청계천 인근에서 주행하고 있다.>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청계천 인근에서 주행하고 있다.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청계천 인근에서 주행하고 있다.>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내부 모습.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내부 모습.>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내부 모습.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내부 모습.>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내부 모습.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내부 모습.>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