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음저협, '제9회 KOMCA 저작권대상' 개최…피독-조영수-이상희-이루마-박경훈 수상

사진=(사)한국음악저작권협회 제공
사진=(사)한국음악저작권협회 제공

'제9회 KOMCA 저작권대상'이 개최됐다.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추가열, 이하 한음저협)는 오늘(28일) 열린 '제9회 KOMCA 저작권대상'에서 피독(PDOGG)이 5년 연속 대중 작사, 작곡 분야 대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국내 유일 음악 저작권 관련 시상식인 'KOMCA 저작권대상'에서는 직전 한 해 동안 분야별로 가장 많은 저작권료를 받은 작사·작곡가에게 대상을 수여한다.

BTS의 메인 프로듀서로 잘 알려진 피독(PDOGG, 강효원)은 5년 연속으로 대중음악 분야 작사·작곡 부문의 저작권대상을 거머쥐었다. 그는 BTS 데뷔부터 현재까지의 모든 앨범 제작에 기여했으며, BTS가 세계적인 아티스트로 성장하고 K-POP이 세계인의 사랑을 받는 문화로 자리 잡는 데 큰 역할을 했다.

대중 편곡 분야에서는 작곡가 조영수가 작년에 이어 3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다. 이로써 조영수는 역대 'KOMCA 저작권대상 시상식' 편곡 분야에서 대상을 총 5번 받으며 대한민국 대표 작곡가로서의 위상을 입증했다.

이상희는 동요 분야에서 최초로 3년 연속 저작권대상을 받았으며, 세계적인 피아니스트이자 작곡가인 이루마는 클래식 부문에서 2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밖에 국악 분야 대상은 지난 1월부터 서울 지하철 환승 음악으로 사용되고 있는 '풍년'을 만든 박경훈에게 돌아갔다.

2022년 한 해 가장 많은 음원 스트리밍 횟수를 기록한 곡에 수여하는 'Song of the Year'는 BTS의 'Butter'로 선정됐다. 'Butter'는 뮤직비디오 8억 뷰 달성, 그래미 어워드 '베스트 팝 듀오 그룹 퍼포먼스' 부문 후보에 오르는 등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다.

음악 발전에 공로를 세운 음악인을 모시는 'KOMCA 명예의 전당'에는 한음저협을 창립하고 초대 회장을 역임한 故 손목인을 추대했다.

한음저협 추가열 회장은 "다양한 음악적 시도와 창작의 고통을 거쳐 최고의 작품들을 탄생시키는 작가분들, 그리고 우리나라 음악 산업의 발전을 위해 애써주시는 산업 관계자분들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며 "여러분들의 땀과 노력이 있었기에 오늘날 우리의 음악이 세계의 중심에 우뚝 설 수 있었다. 협회는 이 소중한 결실들이 저작권의 보호 아래 더욱 빛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같은 날, 한음저협 측은 한덕수 국무총리가 축전을 통해 한음저협의 정기총회 개최를 축하했으며, 홍익표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은 현장에 참석해 3년 만에 개최된 대면 정기총회에 축하를 전했다고 밝혔다.

전자신문인터넷 홍은혜 기자 (graceho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