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레이첨단소재, 수처리 운영관리 한미엔텍 인수

전해상 도레이첨단소재 사장(왼쪽)과 임동혁 한미엔텍 회장이 주식매매계약 체결후 기념촬영했다.
<전해상 도레이첨단소재 사장(왼쪽)과 임동혁 한미엔텍 회장이 주식매매계약 체결후 기념촬영했다.>

도레이첨단소재는 수처리 시설 운영관리(O&M) 전문기업 한미엔텍을 인수한다고 20일 밝혔다.

회사는 이날 인수계약을 체결하고 상반기에 인수를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인수금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한미엔텍은 46년 된 하·폐수 처리시설 운영관리 전문 회사다. 시설 고도화와 방류수 재이용 등에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2021년 환경부 최우수 위탁업체로 선정됐다.

도레이첨단소재는 필터 소재 기술에 O&M을 융합해 방류수 재활용, 악취 해소, 지상 녹지공간 확대 등 차별화된 하·폐수 운영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도레이첨단소재 관계자는 “이번 인수를 통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도레이첨단소재
<도레이첨단소재>

송윤섭기자 sy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