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기업 임직원 전용 ‘뉴 타다 비즈니스’ 출시

타다의 운영사 브이씨엔씨가 새로운 기업 임직원용 ‘기업간 거래(B2B)’ 서비스 ‘타다 비즈니스’를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타다 비즈니스를 이용하면 사이트에서 기업 관리자가 이용방식을 편의에 맞춰 직접 설정하고 전체 이용내역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법인카드·비즈니스 계정을 통한 택시 호출을 넘어 기업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한다.

타다는 타다 비즈니스 출시를 기념해 신규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2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기업별 이용 횟수에 따라 평균 5%에서 그 이상까지 맞춤형 상시 할인을 적용한다.

타다 비즈니스 관리자 사이트는 별도 이용 요금 부과 없이 평생 무료로 제공한다. 관리자 사이트를 활용하면 직원이 하나의 공용 카드로 결제하도록 설정하거나 그룹별·개인별 카드를 구분해 등록할 수 있다. 출발지를 특정 위치로 고정 설정할 수 있고 야근처럼 이용 목적이 분명한 경우에는 특정 시간대에만 이용할 수 있도록 요일이나 시간대를 지정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정행 타다 대표는 “타다 비즈니스는 직원의 생산성을 높이고 기업의 비용과 관리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최적의 선택지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비즈니스 고객의 수요와 니즈를 완벽하게 충족시킬 수 있는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 타다 비즈니스’
‘뉴 타다 비즈니스’

김지웅 기자 jw031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