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에이스, 신한은행과 차량용 인포테인먼트로 금융서비스 제공

드림에이스가 신한은행과 손잡고 전기차 충전소, 음식점에서 별도 신용카드 없이 차량용 인포테인먼트를 결제 수단으로 활용하는 서비스를 선보인다.

드림에이스는 신한은행과 협력해 차량용 인포테인먼트에 다양한 금융 서비스 기능을 탑재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차량용 인포테인먼트가 신용카드 역할을 하면서 실물 카드 없이도 인포테인먼트 스스로 결제 기능을 지원한다.

드림에이스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드림에이스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드림에이스는 사업 협력 차원에서 신한금융그룹 벤처투자 자회사 신한벤처투자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투자액은 수십억원, 투자방식은 일반 투자로 알려졌다.

투자 유치를 계기로 드림에이스는 신한은행과 새로운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개발한다. 운전자는 드림에이스 인포테인먼트를 통해 주문한 음식과 물건 등을 일반 매장에서 받기만 하면 된다. 또 충전소에서 인포테인먼트를 통해 전기차 충전비용을 결제할 수 있다. 이세연 드림에이스 최고기술책임자(CTO)는 “드림에이스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서 고객에 편리하고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드림에이스, 신한은행과 차량용 인포테인먼트로 금융서비스 제공

차량용 인포테인먼트는 신한은행의 다양한 금융 콘텐츠를 결합한다. 인포테인먼트를 통해 금융 거래를 수행하고, 새로운 금융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한다.
드림에이스와 신한은행은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서도 협력하기로 했다. 드림에이스는 베트남을 비롯해 여러 국가에서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이용한 금융 서비스를 확대한다.

드림에이스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솔루션 UI 이미지
드림에이스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솔루션 UI 이미지

김지웅 기자 jw031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