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정역 출입구에 붙은 '맹금류' 사진...왜? [숏폼]

합정역 출입구에 붙여진 '흰머리수리' 사진
합정역 출입구에 붙여진 '흰머리수리' 사진

서울 지하철 합정역
1번 출입구입니다.

'흰머리수리'의 사진이
뜬금없이 붙어있는데요.

3번 출입구와
4번 출입구에도
붙어있습니다.

사진을 붙인 이유가 궁금해
여기저기 수소문해 보니
비둘기 때문이었습니다.
합정역 직원들이
아이디어를 낸 건데요.

지하철 출입구로 비둘기가
들어온단 민원이 있어
상위 포식자인 맹금류 사진을
붙여둔 겁니다.
붙여둔 사진의 효과가 있는지
방문 당시엔 비둘기가
한 마리도 보이지 않았는데요.

그런데 전문가들은
이 방식에 회의적입니다.

비둘기는 의외로 지능이 높아
고정된 맹금류 사진을
피해 가면 된다고
학습한다고 합니다.
맹금류 모형 설치는
효과를 볼 수 있어도
사진은 일시적이라고 하네요.


#합정역 #비둘기 #맹금류 #수리 #흰머리 #독수리 #사진 #지하철

전자신문인터넷 최성훈 기자 csh87@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