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에너지솔루션, 호주산 리튬 정광 8.5만톤 확보

LG에너지솔루션은 호주 리튬 생산 업체 WesCEF와 리튬 정광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리튬 정광은 리튬 광석을 가공해 농축한 고순도 광물로, 수산화리튬 및 탄산리튬의 원료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올해 WesCEF로부터 리튬 정광 8만5000톤(t)을 공급 받기로 했다. 이는 한 번 충전에 500㎞ 이상 주행 가능한 전기차 약 27만대분 배터리를 생산할 수 있는 양이다. 양사는 추가 공급도 논의할 예정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번 계약을 통해 미국 자유무역협정(FTA) 권역 내 전기차 배터리 광물 공급망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미국 인플레이션감축법(IRA)에 따르면 배터리 핵심 광물의 일정 비율 이상이 미국 또는 미국과 FTA 체결국에서 채굴 또는 가공돼야 전기차 보조금을 받을 수 있다.

WesCEF는 호주 10대 기업 중 한 곳인 웨스파머스의 자회사다. 2019년 호주 서부 마운트홀랜드 광산 프로젝트에 투자하며 리튬 생산 사업에 진출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WesCEF가 2025년부터 마운트홀랜드 광산 프로젝트를 통해 생산하는 수산화리튬 5만t을 5년 동안 공급받는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WesCEF가 공급하는 수산화리튬은 전량 IRA 보조금 요건을 충족한다.
이강열 LG에너지솔루션 구매센터장(전무)은 “WesCEF와 같이 잠재력이 큰 업체들과 전략적 파트너쉽을 확대해 핵심 원재료를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배터리를 제조하겠다”고 말했다.

LG에너지솔루션, 호주산 리튬 정광 8.5만톤 확보

정현정 기자 i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