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전문건설공제조합과 '데이터 경쟁력 강화' 협력

신용보증기금은 전문건설공제조합 지난 8일 서울 동작구 전문건설공제조합 본사에서 '데이터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신보는 전문건설공제조합 소속 기업의 정보를 인공지능(AI) 기반 기업진단솔루션 BASA와 상거래 신용지수 평가시스템 등을 통해 분석한다. 전문건설공제조합은 신보가 제공한 기업분석 정보를 보증, 융자 심사 등 다양한 업무에 활용할 예정이다.

신보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다른 공제조합, 유관기관과의 연계를 점진적으로 확대해 다자간 데이터 유통망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들 기관이 신보의 플랫폼을 통해 서로 필요한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최원목 신보 이사장은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의 데이터 경쟁력을 강화하고 중소기업에 양질의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신보는 '데이터 유통 HUB'로서 데이터 생태계를 활성화해 디지털 플랫폼 정부 구현을 적극 뒷받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오른쪽)과 이은재 전문건설공제조합 이사장(왼쪽)이 지난 8일 전문건설공제조합 본사에서 열린 '데이터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에 참석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오른쪽)과 이은재 전문건설공제조합 이사장(왼쪽)이 지난 8일 전문건설공제조합 본사에서 열린 '데이터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에 참석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류근일 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