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거실에서 ‘완벽한 가수’에 도전하세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 : 올레tv 제공
<사진 : 올레tv 제공>

KT(www.kt.com, 회장 황창규)가 올레tv를 통해 노래 게임 서비스 ‘드림싱어’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올레tv는 게임형 노래방 서비스인 ‘드림싱어’를 TV와 모바일 단말을 연동해 적용했다. TV 화면을 보면서 스마트폰을 노래 마이크로 사용하는 방식이다. 노래 가사와 멜로디 라인이 TV 화면에 구현되고, 앱에 탑재된 마이크 기능을 통해 음정, 박자, 스킬 등 각 분야 기록을 추출해 최종 점수를 보여준다.

올레tv 내 ‘TV앱스토어’나 홈메뉴의 ‘앱/게임/쇼핑하기’에서 ‘드림싱어’에 접속하면 이용이 가능하다. 사용자 번호를 발급받은 후, 모바일 앱인 ‘드림싱어 for olleh tv’를 실행해 이 번호를 입력하면 된다. 연동이 완료되면 TV나 앱에서 부르고 싶은 노래를 ‘Song list’에서 선택해 재생한다. ‘드림싱어 for olleh tv’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드림싱어’는 노래를 부를 때마다 음정과 멜로디에 따라 점수가 책정돼, 1등을 한 이용자에게 ‘왕관’이 지급된다. 왕관 보유 수에 따라 최종 순위를 집계한다. 노래 별 1등 점수가 공표돼, 올레tv에서 이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람끼리 경쟁도 가능하다.

이용자 목소리를 스캐닝하고, 이를 원음과 비교해 점수를 매기는 ‘보이스 스캐너’는 유료 방송 업계에서 처음 적용되는 기술이다. 그동안 유사 방식의 게임인 ‘싱스타(SingStar)’ 등 ‘게임형 노래방 서비스’는 플레이스테이션과 같은 콘솔기기에서만 이용이 가능했다.

미디어사업총괄 박동수 상무는 “방송 프로그램에서 하던 게임을 가족과 친구들이 가정에서 그대로 즐길 수 있다”면서 “올레tv에서 ‘보이스 스캐너’ 기술을 적용해 진정한 ‘양방향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고 평했다.

‘드림싱어’는 한 번 구매한 곡은 서비스 해지 전까지 소장이 가능하다. 이용자는 원할 때 구매한 곡을 꺼내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올레tv는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매주 한 곡씩 무료 곡을 제공할 예정이다.

※ 사진설명 : KT가 올레tv를 통해 노래 게임 서비스 ‘드림싱어’를 제공한다. TV 화면을 보면서 스마트폰을 노래 마이크로 사용하는 방식이다. 노래 가사와 멜로디 라인이 TV 화면에 구현되고, 휴대폰 앱에 탑재된 마이크 기능을 통해 음정, 박자, 스킬 등 기록이 추출돼 최종 점수가 집계된다.

전자신문인터넷 테크트렌드팀

장희주기자 jh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