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노믹스] 말레이시아 국제 발명전서 15점 수상..금상 7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말레이시아 국제발명전에서 한국 발명가들이 금상 7점 등 15점을 수상했다.

한국발명진흥회는 11~1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7 쿠알라룸푸르 국제 발명·혁신·기술전시회(이하 발명전)에서 한국 참가자가 금상 7점, 은상 3점 등 모두 15점을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발명전에는 25개국에서 발명품 800여점이 출품됐다.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11~13일 사흘간 열린 국제 발명·혁신·기술전시회에서 한국 발명가들이 금상 등 총 15점을 수상했다. 정의훈(한국산업기술대, 앞줄 오른쪽 첫번째), 김동혁(한국전력공사, 앞줄 왼쪽 다섯번째), 이경순(선문대, 앞줄 왼쪽 첫번째), 김순일(올만식품, 뒷줄 왼쪽 네번째)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료: 한국발명진흥회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11~13일 사흘간 열린 국제 발명·혁신·기술전시회에서 한국 발명가들이 금상 등 총 15점을 수상했다. 정의훈(한국산업기술대, 앞줄 오른쪽 첫번째), 김동혁(한국전력공사, 앞줄 왼쪽 다섯번째), 이경순(선문대, 앞줄 왼쪽 첫번째), 김순일(올만식품, 뒷줄 왼쪽 네번째)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료: 한국발명진흥회>

한국은 금상 7점, 은상 3점, 특별상 5점을 받았다. 한국전력공사의 '지중케이블용 연결구'는 금상과 이란발명가협회 특별상을 수상했다. 또 말레이시아전력공사(TMB) 기술이전을 위한 업무협력 제안도 받았다.

금상은 △지중케이블용 연결구 △자체 발광 가능한 항공장애표시구(이상 한국전력공사) △갱년기 증후군 치료·예방용 조성물(올만식품) △구강 진단 장치(선문대학교) △점자 학습 장치·시스템 △스마트 칠판 시스템·스마트 필기 방법 △핑거 마우스(이상 한국산업기술대학교) 등 7점이다.

교육용 장난감 시스템·방법을 출품한 정의훈 한국산업기술대 교수는 “현지인들이 교육용 발명품에 많은 관심을 보여 해외 시장 개척에 자신감이 생겼다”고 밝혔다.

이준석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국내 특허 우수성과 현지 시장성을 확인한 중요한 계기였다”면서 “앞으로도 해외 진출을 통한 특허 사업화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상세 내용은 IP노믹스 홈페이지(www.ipnomics.co.kr )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기종 IP노믹스 기자 gjg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