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S2019]아이오티스페이스, 스마트오피스 관련 제품 출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이오티스페이스 전자칠판 스마트보드. 사진출처=아이오티스페이스
<아이오티스페이스 전자칠판 스마트보드. 사진출처=아이오티스페이스>

아이오티스페이스(대표 이윤우)는 스마트오피스 관련 제품을 소개한다.

아이오티스페이스는 자체 개발뿐만 아니라 스마트오피스 글로벌기업 로지텍(Logitech), 바코(Barco)의 한국 공식 파트너사로서 관련 제품을 국내외 기업에 공급하고 있다.

기업·공공기관 회의실과 국제 콘퍼런스룸, 공유 오피스에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 미디어캔버스 '스마트보드' △고화질 카메라를 통한 영상회의 솔루션 △바코 무선화면 공유 회의 솔루션 '클릭쉐어' 등 제품을 출품한다.

아이오티스페이스 스마트보드는 이용자가 터치만으로 선택 영역 캡처와 판서가 가능한 전자칠판이다. PC까지 일체형으로 탑재해 회의실 공간 설치와 구성에 편리한 제품이다.

와이파이·블루투스 등 근거리 무선통신 기술을 통해 스마트폰, 태블릿PC, 노트북과 같은 장치와 화면이나 필기 내용을 공유하며 사내 회의를 진행할 수 있다.

비디오 콘퍼런스 시스템을 연동하면 해외 또는 지사 담당자와 공간 제약 없이 업무자료를 공유하고 실시간으로 수정할 수 있는 것도 강점이다.

동시에 선보이는 바코의 클릭쉐어는 포천 500대 기업에서 70% 이상이 사용하고 있는 무선 프레젠테이션 협업 시스템이다. 회의실 화면에 데스크톱과 노트북, 모바일 기기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다. 케이블이나 부가 장비 없이 한 화면에서 업무 협의가 가능하다.

최다 64명 사용자까지 화면을 분할·표출할 수 있으며 다양한 디바이스(iOS, 맥, 윈도, 안드로이드)와 호환할 수 있다.

아이오티스페이스 관계자는 “스마트오피스로 기업 경쟁력과 업무효율을 높일 수 있다”면서 “다양한 환경에 맞는 맞춤형 제안을 통해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스마트오피스를 구축하기 위한 컨설팅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강우성기자 kws9240@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