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이대병원-이대 산업협력단, 바이오 분야 R&D 활성화 MOU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시 핵심사업 수행을 담당하는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산-학-병 협력체제 확립을 토대로 미래 산업 먹거리인 바이오 헬스 분야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주력한다.

SBA 측은 지난 22일 서울 마곡동 이화여대서울병원 대강당에서 이화여자대학교의료원(의료원장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산학협력단(단장 반효경) 등과 '바이오 산업거점 산학협력'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임학목 서울산업진흥원 기획조정실장과,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 반효경 이화여자대학교 산학협력단장 등 산학병 협력 세 주체들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이번 협약은 SBA의 산업거점 인프라와 기업지원 역량을 바탕으로 이화여자대학교의료원의 우수 인력과 기술, 이화여자대학교 산학협력단의 노하우 등을 결합, 서울의 바이오헬스 분야 산업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산학협력 공동R&D 및 기술사업화 추진 △대학/병원 보유 연구시설 및 장비 등의 공동 활용 △학술/기술 등 각종 정보 교류 △인재양성 및 취업연계를 통한 일자리 창출 등에 협력함으로써,  IT, BT, GT, NT 등 대규모 R&D산업단지로 조성된 마곡을 필두로 상암DMC·G밸리(구로금천) 등 서울 내 주요 클러스터를 활성화하는데 발판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장영승 SBA 대표는 "세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뛰어난 역량과 인프라의 협업으로 서울 내 바이오 산업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할 수 있는 산학협력의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미래 서울 바이오 산학협력 플랫폼을 만드는 데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