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페어 2019] 에어랩, 스마트 공기질 측정기 ‘에어워치’ 소개 예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에어페어 2019] 에어랩, 스마트 공기질 측정기 ‘에어워치’ 소개 예정

에어랩(주)은 오는 10월 25일(금)부터 27일(일)까지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리는 '에어페어-미세먼지 및 공기산업박람회(AIR FAIR 2019)'에 참가해 ‘에어워치(Air Watch)’를 선보인다.

에어워치는 설치공간의 미세먼지, 이산화탄소 등을 측정하는 스마트 공기질 측정기로, 화면에 출력되는 공기오염도는 스마트폰, 노트북 등 모바일 기기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에어워치의 차별점으로는 측정 데이터 기반 사용자 맞춤형 솔루션과 연령별 노출량 모니터링 등의 서비스를 제공 등이 있다.

노광철 대표는 “공기 전문 연구기업인 에어랩은 실내공기질 케어 솔루션 제공을 위해 연구개발전담부서를 운영하고 있다"라며 "향후 에어가전 컨소시엄을 구성해 미세먼지 수치에 기반한 에어가전 능동제어 서비스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에어페어는 국내 미세먼지 저감 및 제어, 실내공기질 개선산업을 대표하고 최신 트렌드를 주도하는 국내 최대의 미세먼지 전문 전시회로, 참가기업의 효율적이고 성공적인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한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