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살이성북 사회적협동조합-아시아공정무역네트워크, 공정무역 실천기관 협약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함께살이성북 사회적협동조합-아시아공정무역네트워크, 공정무역 실천기관 협약식

지난 26일, 아시아공정무역네트워크(대표 이강백)와 함께살이성북 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양현준)이 공정무역 실천기관 협약을 체결했다.
 
성북구마을사회적경제센터에서 진행된 공정무역 실천기관 협약은 공정무역 사용을 작은 부분에서부터 실천하고 지지하는 사업을 펼치는 것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앞으로 함께살이성북 사회적협동조합은 아시아공정무역네트워크와 함께 공정무역 제품 사용, 공정무역 워크숍 및 특강, 공정무역 캠페인 동참 등의 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
 
공정무역 실천기관 협약을 체결한 함께살이성북 사회적협동조합은 마을전문가와 사회적경제 전문가들이 의기투합해 결성한 조합이다. 지역중심의 풀뿌리 사회적 경제를 통해 지역 문제를 극복하고 더불어 사는 공동체를 만들어 가고 있다.
 
아시아공정무역 네트워크 이강백 대표는 “개발도상국 생산자들이 불공정거래로 인해 가난에서 벗어나기 힘들다”며 “공정무역 실천에 동참해 주신 함께살이성북 사회적협동조합에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하며, 공정무역 실천을 인증하는 현판을 전달했다.
 
한편, 아시아공정무역네트워크는 2012년 소비자와 시민들의 지지를 바탕으로 설립된 순수공정무역단체이자 사회적 기업이다.
 
베트남, 필리핀, 코스타리카를 비롯한 저개발국 생산자들과 공정하고 평등한 파트너십을 맺으며 소외되고 빈곤한 생산자들의 자립을 지원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형인우 기자 (inwo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