락헤드 플레이어즈, OZ 게이밍으로 창단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락헤드 플레이어즈, OZ 게이밍으로 창단

e스포츠 프로팀 락헤드 플레이어즈가 OZ 게이밍으로 이름을 바꾸고 재창단한다.

락헤드 플레이어즈는 한국e스포츠협회와 나이스게임 TV가 각각 숙소와 연습환경을

VSG를 운영하던 액토즈소프트는 지난 해 12월, 2020 LoL 챌린저스 코리아 스프링 시드권에 관심있던 중국 투자자에게 시드권을 양도하기로 했다. 새로운 선수단 구성 및 팀 운영을 위탁 받아 선수단을 구성했으나 중국 투자자의 갑작스러운 계약 파기로 인해 팀 운영이 불가한 상황이 됐다.

이후 선수단은 한국e스포츠협회로부터 임시 숙소를 제공 받고 나이스게임TV로부터 연습환경을 지원받아 '락헤드 플레이어즈'라는 팀명으로 2020 LoL 챌린저스 코리아 스프링 예선 및 승강전, 2019 LoL KeSPA Cup ULSAN 본선에 출전했다.

VSG와 락헤드 플레이어즈 선수단은 계약 이행과 관련한 협의에 진통을 겪었으나 협회 중재를 통해 2020 LoL 챌린저스 코리아 스프링의 시드권을 OZ 게이밍에 매각하기로 했다. OZ 게이밍은 락헤드 플레이어즈 팀의 감독, 코치, 선수들과 계약을 체결해 LoL 팀 창단을 결정했다.

이개성 OZ 게이밍 대표는 “한국e스포츠협회, 라이엇 게임즈 코리아, VSG 구단 등의 도움으로 LoL 팀을 창단하게 됐다”며 “LCK에 승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OZ 게이밍은 'Hell' 권재환 감독, 'MaHa' 오현식 코치를 필두로 'SoaR' 이강표, 'BroCColi' 김윤재, 'Ian' 안준형, 'Pilot' 나우형, 'Motive' 조세희 선수로 구성됐다. 2020 LoL 챌린저스 코리아 스프링 본선에 참가할 예정이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