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상훈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장 선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여상훈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장. 연합뉴스
<여상훈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장. 연합뉴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회는 16일 전체회의를 열고 여상훈 위원을 위원장으로 선출했다.

여상훈 신임 위원장은 제23회 사법시험에 합격하여 의정부지방법원장, 서울가정법원장 등을 역임했고, 현재는 법무법인 클라스 대표 변호사로 활동 중이다.

2009년부터 5년간 서울고등법원 언론전담재판부 부장판사 및 수석부장판사로 근무하면서 쌓아온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향후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회의 심의 수준을 한 단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여상훈 위원장은 “엄정하고 신속한 심의를 통해 불공정 보도로 인한 정당·후보자의 피해를 적극 구제하고, 유권자에게 올바른 선거정보가 제대로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국민들에게 더욱 더 신뢰받는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조정형기자 jeni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