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탈 코리아, AI 데이터센터 구축 위한 MOU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미션크리티컬 엔지니어링㈜ 김호영 의장(중앙 좌측)과 ㈜리탈의 구도준 대표(중앙 우측)이 회사 임원들과 함께 기념사진 촬영을 위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미션크리티컬 엔지니어링㈜ 김호영 의장(중앙 좌측)과 ㈜리탈의 구도준 대표(중앙 우측)이 회사 임원들과 함께 기념사진 촬영을 위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리탈 코리아가 AI 데이터센터 구축을 위해 미션크리티컬엔지니어링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리탈 코리아는 앞서 24일 미션크리티컬엔지니어링 본사에서 임직원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 및 양해각서를 교류하는 등 기념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리탈 코리아는 기존 IT 인프라를 위한 시스템 플랫폼 제공에 더해 HVAC(공조시스템) 토탈 엔지니어링을 추구하는 미션크리티컬엔지니어링과 AI 데이터센터 구축을 위한 긴밀한 상호 협력 및 교류를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충청남도가 유치한 AI 데이터센터 사업은 내포신도시 첨단산업단지 부지 1만4130m²에 오는 2022년까지 2700억 원을 투입해 상업용 인공지능 데이터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해당 사업에는 미션크리티컬엔지니어링, 엠쎄스, 이호스트아이씨티, 엘에스디테크 등의 기업들도 투자, 관리에 참여할 예정이다.
 
리탈은 본 사업에서 표준 운영 환경과 고밀도 냉각 환경을 구축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이를 통해 상업용 IDC의 가장 중요한 성공 요소인 신속성과 유연성을 제공하면서 고밀도 냉각 환경도 함께 제공할 수 있도록 기반 환경을 구축하게 된다.
 
미션크리티컬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MOU를 통해 리탈 솔루션 고유의 모듈화와 다양화로 수년간 현장에서 추구한 이상을 실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AI데이터센터는 증가하는 빅데이터와 AI 관련 IT시스템의 수요에 대응하면서도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요구사항을 만족할 수 있도록 모듈식 구성을 갖춘다. 리탈은 랙, PDU, 고밀도 냉각, 배전, 모니터링 등 다양한 제품을 기반으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AI데이터센터는 랙당 7~80kW까지 다양한 수준의 냉각에 유연히 대응할 수 있으며, 표준화된 인프라로 설치 및 유지 보수가 편리한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서희원 기자 (shw@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