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국토정보공사 서울지역본부, 식목일 맞아 화훼농가 돕는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국토정보공사 LX가 식목일을 맞아 화훼농가 돕기에 나섰다.
<한국국토정보공사 LX가 식목일을 맞아 화훼농가 돕기에 나섰다.>

한국국토정보공사(LX) 서울지역본부는 식목일을 맞아 코로나19 확산으로 꽃 소비가 줄어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의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꽃 구매 운동을 전개했다.

공사는 매년 식목일에 나무의 소중함과 가치를 알리고자 나무 심기 행사를 진행해 왔으나 이번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불가피하게 행사를 취소했다. 이를 대체하기 위해 꽃 구매 운동을 추진했다.

구매한 꽃은 사내 봄맞이 환경개선을 위해 매주 본부 사옥 로비, 회의실, 복도 등에 화훼 장식을 설치할 예정이며, 이번 식목일에는 직원 개인별로 꽃 화분을 나눠주어 사무실에서 꽃을 생활화하기로 했다. 공사를 찾은 방문객들과 직원들은 공사의 꽃 구매 운동을 반겼다.

방성배 LX 서울지역 본부장은 "이번 꽃 구매 운동은 화훼농가를 돕는다는 경제적인 측면이 강하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지친 마음을 위로할 수 있다는 점에서도 매우 긍정적"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서희원 기자 (shw@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