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도서관-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지능형 정보서비스 MOU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립중앙도서관은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과 도서관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주요 협약내용은 △디지털 지식정보자원의 수집과 공유 △디지털 지식정보자원의 보존을 위한 표준화 등 기술 교류 및 개발 협력 △인공지능, 빅데이터 분석 등 기술기반의 지능형 정보서비스 제공 및 개발을 위한 연구 협력 △국가 연구개발 성과활용·확산 촉진을 위한 데이터 공유 및 서비스 협력 △공동학술행사·전시회 개최, 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 문헌정보·과학기술 분야의 발전을 위한 협력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디지털 지식정보자원 공동활용과 디지털 보존을 위한 기술 협력 기반을 구축한다. 빅데이터 활용 분석 지원, 국가 연구개발 성과활용·확산 촉진을 위한 데이터 공유 및 서비스 협력 등 디지털 전환 시대의 새로운 기술기반의 지능형 정보서비스 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서혜란 국립중앙도서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KISTI의 기술력과 도서관의 콘텐츠를 기반으로 한 디지털 자원의 보존과 활용, 지능형 정보서비스 개발과 연구 협력을 통하여 한층 더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디지털서비스 모델을 개발하고, 제공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왼쪽부터)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최희윤 원장, 국립중앙도서관 서혜란 관장 사진=국립중앙도서관
<(왼쪽부터)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최희윤 원장, 국립중앙도서관 서혜란 관장 사진=국립중앙도서관>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