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소프트 '런데이', 그린피스 비대면 마라톤에 활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빛소프트 '런데이', 그린피스 비대면 마라톤에 활용

한빛소프트 달리기 앱 '런데이'가 비대면 가상 마라톤 대회에 사용된다.

그린피스 서울사무소는 이달 21일부터 10월18일까지 4주 간 비대면 마라톤 행사 '어스앤런 버추얼'을 진행한다. 기후위기에 대한 인식 개선과 대응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비대면 마라톤 행사다.

그린피스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해 야외 행사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플랫폼으로 하는 비대면 방식으로 전면 전환했다.

참가자는 런데이 앱에서 어스앤런 버추얼 챌린지에 참가 신청을 한 후 각자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달리기를 시작할 수 있다. 마라톤은 93.5km 풀코스로, 총 25개의 거리 구간별 미션으로 구성돼 있다. 각 미션을 달성할 때마다 인증 스티커가 주어진다.

김지우 그린피스 시민참여 캠페이너는 “기후위기는 생존 문제”라며 “어스앤런 버추얼이 기후 운동의 새로운 대안을 제시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최진 한빛소프트 스마트콘텐츠팀장은 “시공간 제약 없이 참가하거나 실시간으로 응원할 수 있어 사회적 가치 실현 활동을 비대면으로 전개하는 새로운 문화를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