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사고 로봇이 해결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원자력사고 로봇이 해결한다

월성 원전 삼중수소 유출 논란으로 원자력발전소 안전문제가 화두가 된 가운데 국내 연구진이 원자력 사고에 대응하는 무인 방재 시스템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ㅇㅇ일 대전 유성구 한국원자력연구원 로봇응용연구실에서 연구원들이 재난대응로봇 '암스트롱'을 점검하고 있다. '암스트롱'은 유압시스템을 적용해 양팔로 총 200kg 하중의 물건을 자유롭게 움직이고 무한궤도로 험지 이동이 가능하다.

원자력사고 로봇이 해결한다
원자력사고 로봇이 해결한다
원자력사고 로봇이 해결한다
원자력사고 로봇이 해결한다
원자력사고 로봇이 해결한다

대전=이동근기자 f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