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올해 1조 배터리 투자…헝가리 배터리 공장 신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SDI가 올해 1조원에 이르는 배터리 시설 투자에 나섰다. 헝가리 괴드 전기차 배터리 1공장 생산능력을 확대하고, 2공장 신설 투자에 본격 착수했다. 전기차 시장 최대 거점인 유럽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삼성SDI 헝가리 법인 전경.<사진=삼성SDI>
<삼성SDI 헝가리 법인 전경.<사진=삼성SDI>>

삼성SDI는 23일 헝가리 법인이 4307억원 규모의 주주배정 유상 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또 헝가리 법인에 5383억원 규모의 채무보증을 추진한다. 총 9420억원의 자금으로 배터리 시설 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삼성SDI 관계자는 “유럽 완성차 시장 공략을 위한 투자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삼성SDI는 헝가리 괴드에 연산 30GWh 규모의 전기차용 각형 배터리 생산 공장을 가동하고 있다.

이번 투자로 헝가리 1공장 생산 능력을 확대하고, 2공장을 신설할 계획이다.

생산능력은 40GWh 중후반대로 늘게 된다. 삼성SDI는 이번 시설투자로 완성차 업체 수요에 탄력 대응한다. 삼성SDI는 올해 하반기 BMW 신형 전기차에 차세대 니켈·코발트·알루미늄(NCA) 배터리를 공급할 계획이다. 배터리는 니켈 함량이 88% 이르는 하이니켈 배터리로 알려졌다.

김지웅기자 jw031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