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투자증권, 지붕태양광 전문 펀드 통한 ESG 경영 확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동구 IBK투자증권 IB사업부문장, 김정현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기금사업실장, 이영호 솔라커넥트 대표, 박상면 DB손해보험 인프라운용부장, 이용진 키움투자자산운용 프로젝트투자본부장(왼쪽부터)이 23일 여의도 IBK투자증권 본사에서 지붕태양광 블라인드펀드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동구 IBK투자증권 IB사업부문장, 김정현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기금사업실장, 이영호 솔라커넥트 대표, 박상면 DB손해보험 인프라운용부장, 이용진 키움투자자산운용 프로젝트투자본부장(왼쪽부터)이 23일 여의도 IBK투자증권 본사에서 지붕태양광 블라인드펀드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IBK투자증권(대표 서병기)은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솔라커넥트, DB손해보험, 키움투자자산운용 등과 함께 '지붕태양광 블라인드펀드'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블라인드펀드는 공장 지붕태양광 발전사업 SPC에 대한 선순위 대출 투자방식으로 운영된다. 공장 지붕태양광 발전을 통해 전국 약 42㎹ 규모 전력을 보급할 계획이다.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투자를 선도하는 국내 금융기관과 태양광 에너지 정보기술(IT) 플랫폼 기업 솔라커넥트가 참여한다.

지붕태양광 발전소는 기존 건축물의 유휴 지붕을 활용하기 때문에 사업부지 확보에 용이하고 환경 훼손이 없다는 장점이 있다. 또 까다로웠던 금융 조건을 획기적으로 구조화해 중소기업 공장주 및 시공사 사업 참여가 용이하도록 설계했다.

IBK투자증권 관계자는 “환경, 에너지 전환, 중소기업 상생을 아우르는 지붕태양광 블라인드 펀드를 통해, 향후 ESG 투자 확대 및 정부 그린뉴딜 정책에 적극 기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형두기자 dud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