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IPTV서비스 출범 3년, 스마트 미디어의 비전 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방송과 통신 융합을 통해 차세대 미디어 대표주자로 자리 잡은 IPTV 서비스가 출범 3년 만에 가입자 500만 돌파를 목전에 두는 등 아시아·태평양 권역에서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전자신문은 한국디지털미디어산업협회가 주최하는 ‘제2회 IPTV의 날 기념식’ 행사를 오는 12월 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주관합니다.

 이번 행사는 특히 국내 방송통신 분야 최대 이벤트인 ‘디지털 미디어 & 콘텐츠 페어 2011’과 함께 열려 미디어산업 발전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 등 IPTV 비전을 공유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IPTV산업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고 스마트 시대 새로운 미디어 비전을 제시하게 될 이번 행사에 관련기업 및 기관, 독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행사명:제3회 IPTV의 날 기념식

 ●날짜:12월 6일(화) 오전 11시

 ●장소:서울 삼성동 코엑스 홀 D(컨벤션홀)

 ●주최:한국디지털미디어산업협회

 ●주관:전자신문

 ●후원:방송통신위원회

 ●문의:전화 (02)2168-9333 이메일 sekmaster@etnews.co.kr 사이트:www.digimfai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