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스마트폰으로 무인자동차 '대리 운전' 성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화웨이가 웨이보를 통해 공개한 아너 매직2 인공지능(AI) 요요의 대리 운전 모습 <출처=웨이보>
<화웨이가 웨이보를 통해 공개한 아너 매직2 인공지능(AI) 요요의 대리 운전 모습 <출처=웨이보>>
화웨이가 웨이보를 통해 공개한 아너 매직2 인공지능(AI) 요요의 대리 운전 모습 <출처=웨이보>
<화웨이가 웨이보를 통해 공개한 아너 매직2 인공지능(AI) 요요의 대리 운전 모습 <출처=웨이보>>

중국 화웨이가 자사 스마트폰 '아너 매직2'으로 무인 자동차 조종에 성공했다고 19일(현지시간) IT전문매체 기즈모차이나가 보도했다.

기즈모차이나에 따르면 '요요(YOYO)'라고 불리는 인공지능(AI) 음성비서가 일종의 차량 내비게이션과 운전자 역할을 모두 했다. 이 스마트폰에는 화웨이의 기린 980 AI칩셋이 탑재됐다.

아너 매직2는 자동차 대시보드에 고정돼 세 개의 광각 카메라와 함께 전면을 보면서 차량을 조종한다. 운전대(스티어링 휠)을 개조해 AI음성비서인 요요가 직접 운전대를 제어할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폰 AI 비서가 일종의 '대리 운전'을 한 셈이다.

화웨이 측은 요요의 아이큐가 4556점으로 매우 뛰어난 지능을 갖고 있으며, 청각은 물론이고 컴퓨터 비전(영상), 자연어 이해, 심층학습, 의사결정 및 추천시스템 등 다양한 능력을 갖췄다고 밝혔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