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기평, 생기원 박문수 연구원에게 '에기평 우수정책고객상' 시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박문수 생기원 수석연구원
<박문수 생기원 수석연구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원장 임춘택)은 올해 처음으로 실시하는 '에기평 우수정책고객상'을 한국생산기술연구원 박문수 수석연구원에게 시상했다.

박문수 수석연구원은 김영란법에 의해 연구자들이 월 3회 이상 외부활동을 제한 받는 문제의 정책적 해법을 제시, 과학기술 소통과 연구 활동을 촉진시켜 국가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정책 제안에 따라 에기평이 국내에서 두 번째로 외부활동 제한을 해제했고 전국 주요 대학·정부 출연연구소·기업 등에 협조 공문을 보내 김영란법의 과도한 적용을 시정하도록 요청했다.

임춘택 원장은 “과학기술 진흥을 위해 유능한 연구자들이 외부에서 더 활발히 활동하는 것이 필요하다” 면서 “이번 수상을 계기로 아직도 이 제한을 철폐하지 않은 기관들이 시정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