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모바일서비스 시장 2007년에 7조원으로 급성장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모바일 서비스 시장 전망

 국내 모바일 데이터 서비스 시장이 올해 2조원에서 2007년에는 7조원 규모로 급성장할 것으로 전망됐다.

 한국IDC가 최근 발표한 ‘한국 모바일 데이터 서비스 시장 전망 및 분석 보고서(2002∼2007)’에 따르면 그동안 모바일 서비스 시장을 주도했던 단문메시징서비스(SMS)의 뒤를 이어 cdma 1x 및 1x EVDO 기술이 확산되면서 멀티미디어메시징서비스(MMS), 비디오온디맨드(VOD), 뮤직온디맨드(MOD), m커머스 등 신규 서비스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측됐다.

 반면 음성서비스에 대한 가입자당 평균 매출액은 요금인하와 통화량 증가폭 감소 등으로 줄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한국IDC는 작년 이동통신사업자별로 선호도가 가장 높았던 모바일 데이터 서비스가 SMS, 벨소리/통화연결음, 캐릭터 다운로드 등이었으나 올해는 로케이션 베이스드 서비스(LBS), m커머스, MMS, 모바일게임 및 방송 등의 분야가 인기를 끌 것으로 전망했다.

 LBS는 이동통신사업자의 망을 이용, 사용자가 위치한 주변 지역과 사용자 프로파일을 판단, 사용자가 요구하는 정보를 전송해주는 것으로 작년 1240억원에서 2007년 8500억원 규모로 늘어날 것으로 예측됐다.

 m커머스는 작년 600억원에서 올해는 두배 성장한 1231억원을 기록하고 2007년에는 2조2000억원으로 가파른 상승세를 보일 전망이다.

 모바일게임은 올해 2100억원에서 2007년에는 5500억원에 달하고 모바일방송도 올해 1200억원에서 2007년 3365억원의 시장을 형성할 것으로 분석됐다.

 <김병억기자 bekim@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