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드' 제주소년 오연준, 천상의 목소리 뽐내... 박보영, 윤미래 감동의 눈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위키드
<br />출처:/ Mnet 위키드 제공
<위키드
출처:/ Mnet 위키드 제공>

위키드

`위키드` 제주소년 오연준의 목소리가 박보영과 윤미래의 눈시울을 붉어지게 했다.

전국민 동심저격 뮤직쇼 Mnet`위키드` 제작진은 오는 18일 첫 방송을 앞두고 오연준의 무대 모습이 담긴 영상을 선공개했다.

오연준은 애니메이션 `포카혼타스`의 OST `바람의 빛깔`을 선곡했다. 오연준의 청아한 목소리는 첫 소절부터 모두를 놀라게 했다.


"말도 안 된다"며 깜짝 놀라던 스타들은 앳된 얼굴의 9살 어린이가 부르는 아름다운 노래에 빠져들었고, 노래가 끝날 즈음에는 너나할 것 없이 감동의 함성을 질렀다.

이날 녹화는 어린이들이 자신과 팀을 이룰 박보영, 타이거 JK, 유연석 `쌤`과 윤일상, 유재환, 비지(Bizzy) 등 작곡가들 앞에서 처음으로 자신의 노래를 선보이는 자리였다.

`위키드`는 `우리 모두 아이처럼 노래하라(WE sing like a KID)`의 준말로, 어른과 어린이 모두가 사랑하는 노래, 2016년판 `마법의 성`을 만드는 전국민 동심저격 뮤직쇼다.

한편 `위키드`는 18일 밤 9시30분에 첫 전파를 탄다.

이윤지 lif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