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 데뷔’ 남우현 “사장님 권유에 발라드 선택”

출처: 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출처: 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인피니트 멤버 남우현이 발라드 곡으로 활동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남우현은 9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솔로 데뷔 앨범 ‘라이트(Write..)’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남우현은 댄스 대신 발라드를 타이틀곡으로 선택한 이유가 있는지 묻는 질문에 “앨범 작업을 하기 전까지 어떤 음악을 해야 할지 고민을 많이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하루는 사장님께서 ‘너가 무대에서 춤을 추는 것도 좋지만 발라드를 부를 때 마음에 와 닿는다’고 말씀하셨다”며 “그 얘기에 제 마음도 와 닿아서 발라드 곡으로 활동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타이틀곡 ‘끄덕끄덕’은 밴드 엠씨더맥스(M.C.THE.MAX) 제이윤이 작곡한 노래로, 이별한 남자의 진한 슬픔을 노래한 발라드 곡이다.

이 밖에도 제이윤이 작곡한 인트로곡 ‘라이트’, 이별 앞에 후회하는 남성의 마음을 담은 ‘그 사람’, 남우현의 자작곡 ‘향기’, 몽환적인 피아노 선율이 인상적인 ‘그래비티(Gravity)’, 모던 록 계열의 곡 ‘스탠 바이 미(Stand by me)’가 이번 앨범에 수록됐다.

남우현의 첫 미니앨범 ‘라이트’는 이날 0시, 음원사이트에 공개됐다.

최민영 기자 mycho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