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경기 인수위 "이재명 취임식 핵심은 도민이 주인, 평화의 중심"

새로운 경기 인수위 2차 회의에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깜짝 방문해 인사하고 있다.
<새로운 경기 인수위 2차 회의에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깜짝 방문해 인사하고 있다.>

민선 7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새로운 경기 위원회'가 21일 오전 조정식 위원장 주재로 2차 회의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인의 첫 공식 일정이 될 경기도지사 취임식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조 위원장은 '취임식을 화려하지 않게 진행해 달라'는 이 당선인의 각별한 당부를 전했다.

이 당선인의 경기도지사 취임식은 '도민이 주인인 경기도'를 상징하는 차원에서 도민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야외에서 추진하는 방향으로 가닥이 잡혔다.

또한 '문재인 정부가 열어가고 있는 한반도 평화시대의 중심이자 상징인 경기도'라는 의미를 담을 수 있는 장소를 검토하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는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깜짝 방문했다.

노무현 정부 인수위 부위원장, 문재인 정부 국정기획 자문위원장 등을 맡아온 김 의원은 자신의 인수위 경험과 노하우를 아낌없이 전달하며 인수위를 격려했다.

김 의원은 “인수위는 선거과정에서 밝힌 공약의 실질적인 이행 프로세스를 만드는 것이 핵심”이라며 “아무리 겸손해도 점령군으로 인식될 수 있으니 항상 겸손한 자세로 일할 것”을 강조했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