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 한국 베트남 축구, 결코 방심해선 안 될 경기 ‘박항서 매직·실점0’

(사진=대한축구협회)
<(사진=대한축구협회) >

한국 베트남 축구 4강전을 앞두고 선발명단이 공개됐다.

 

29일 오후 6시 인도네시아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4강전 한국 베트남 경기가 진행된다.

 

한국 베트남 경기에서 김학범 감독은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원톱은 황의조가 맡으며 2선은 손흥민, 이승우, 황희찬이 책임진다. 중원은 김정민 이진현이, 포백에는 김진야, 김민재, 주유민, 김문환이 선다.

 

골키퍼는 지난 우즈벡 전에서 부상으로 인해 결장했던 조현우가 출전한다.

 

양팀의 역대 전적은 한국이 4승으로 베트남을 상대로 한 번도 패한 적이 없다. 피파 랭킹 역시 한국 57위, 베트남 102위다.

 

하지만 베트남은 예전과는 180도 달라진 경기력으로 결코 얕봐선 안 될 상대라는 분석이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아시안게임에서 현재까지 무실점을 기록하며 4강 신화를 이룩했다.

 

이는 역대 베트남 축구 최고 성적으로 베트남 현지 반응은 물론 선수들의 사기도 높아진 상태다. 일명 ‘박항서 매직’이라 불리며 베트남 축구가 상승세를 타고 있어 우리 역시 전력을 다하는 경기가 필요하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