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몬헬스케어, 유전자 검사 기반 맞춤 건강 관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뉴트리진과 업무협약…레몬케어 통해 영양 테라피 등 서비스

레몬헬스케어(대표 홍병진)가 뉴트리진과 손잡고 유전자 검사 기반 개인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를 확대한다.

레몬헬스케어는 최근 뉴트리진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업무협약을 맺었다. 양사는 앞으로 온라인 유전자 검사 서비스 신청 및 결과 통보, 건강분석결과에 따른 코칭프로그램, 메타포뮬러 영양제를 통한 맞춤식 영양 테라피 등과 같은 뉴트리진의 다양한 서비스를 레몬헬스케어 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 '레몬케어'를 통해 제공할 계획이다.

레몬헬스케어와 뉴트리진이 유전자 검사 기반 건광관리서비스 업무제휴를 맺었다. 사진 왼쪽부터 김종철 뉴트리진 대표와 홍병진 레몬헬스케어 대표
<레몬헬스케어와 뉴트리진이 유전자 검사 기반 건광관리서비스 업무제휴를 맺었다. 사진 왼쪽부터 김종철 뉴트리진 대표와 홍병진 레몬헬스케어 대표>

뉴트리진은 의학·영양전문가들이 공동 연구개발(R&D)한 알고리즘으로 유전자 검사 서비스를 뉴트리션에 최적화해 맞춤형 영양처방 솔루션을 표준화한 국내 첫 바이오 헬스케어 기업이다. 자사 병원전용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메타포뮬러', 맞춤형 식단을 제공하는 '힐링메뉴'와 연계해 유전자 검사에서 특정 질환 발병 가능성이 예측된 경우 관련 질환을 예방·개선할 수 있게 도와주는 '유전자 맞춤형 영양테라피 및 식단테라피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다.

레몬헬스케어는 뉴트리진과 협력해 레몬케어 서비스 영역을 진료 예약 및 안내 등 병원 이용부터 암질환·DNA다이어트·피부타입·학습성장과 같은 다양한 영역의 세분화된 유전자 검사를 통한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로 확대할 수 있게 됐다.

레몬헬스케어, 유전자 검사 기반 맞춤 건강 관리

뉴트리진도 국내 상급 및 종합병원 중심 폭넓은 서비스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있는 레몬헬스케어와 협력해 유전자 맞춤형 영양테라피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 접점을 대폭 강화할 수 있게 됐다.

홍병진 레몬헬스케어 대표는 “유전자 분석 기반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통해 질병 조기 진단과 예방을 아우르는 개인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으로 입지를 다지게 됐다”면서 “향후 일상 속 건강관리부터 질병 조기 예방과 사후 관리까지 유기적으로 연계되는 개인 헬스케어 서비스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레몬헬스케어는 진료 예약부터 전자처방전 전달·실손보험금 간편청구까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하나로 간편하게 해결할 수 있는 레몬케어 기반 환자용 앱 서비스를 세브란스병원, 서울대병원, 서울성모병원을 포함한 전국 50여개 상급〃종합병원에서 구축, 운영하고 있다.

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