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소녀시대 완전체, ‘FOREVER 1’ 활동 토대로 계획할 것"

소녀시대가 15주년 앨범 ‘FOREVER 1’을 기반으로 완전체 활동 방향성을 구상해나갈 것을 예고했다.

5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하모니볼룸에서는 소녀시대 정규 7집 ‘FOREVER 1’(포에버 원) 컴백 기자회견이 열렸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날 간담회는 샤이니 민호가 MC로 나선 가운데, △타이틀곡 ‘FOREVER 1’(포에버 원) 뮤비시사 △주요 수록곡 하이라이트 청취 등과 함께 소녀시대 멤버들이 직접 5년만의 완전체 컴백과 함께 데뷔 15주년 소회를 밝히는 시간으로 펼쳐졌다.

태연은 소녀시대가 SMCU 속 '소리의 여신' 세계관을 부여받았다는 말과 함께, 소녀시대 완전체 활동 가능성 질문에 "개인활동 5년만에 뭉친 것이기에, 과거도 미래도 생각할 시간이 없다. 이번 활동에서 느끼고 배운 점을 토대로 방향을 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